백군기 용인시장, 광복 74주년 경축식서 독립 정신 바탕 국민 단합 강조

송준형 기자 | natimes@naver.com | 입력 2019-08-16 11:30:2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사진제공/ 용인시

 

[용인=로컬라이프] 송준형 기자 = 용인시는 8월 15일 시청 에이스홀에서 광복 74주년 경축식을 진행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축사를 통해“지금 누리는 평화와 변영은 독립 위해 헌신한 선열들의 희생으로 이뤄진 것임을 잊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시는 독립유공자와 유가족의 예우와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독립 정신을 바탕으로 온 국민이 단합해 대내외적인 어려움을 함께 극복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경축식에는 최혜성 광복회 용인시지회장, 이건한 용인시의회의장, 독립유공자와 유족, 시민 등 400여명이 참석했고, 모범 독립유공자 유족인 최희용.김영옥씨에게 각각 용인시장상과 용인시의회의장상이 수여됐다.  

 

백 시장은 이날 용신중학교 학생 100여명과 함께 74년 전 광복의 순간을 재현하는 만세 삼창에 동참했다. 

 

이어 기념식 후 독립유공자 유족, 직원 등 70명과 함께 용인 CGV에서 3.1 운동 후 독립군과 일본군 사이에 벌어진 대규모 전투를 다룬 영화‘봉오동 전투’를 관람했다.  

 

또한 용인시청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열린 용인 평화의 소녀상 건립 2주년 기념 ‘작은 음악회’에도 참석해 시민들과 함께 녹야국악관현악단의 해금, 가야금 연주와 한얼 무용단의 살풀이 공연을 관람했다. 

 

locallife@hanmail.net

 

[저작권자ⓒ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