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가성비제품 ‘오!라면’ 출시 20일 만에 누적판매량 500만개 돌파

조준영 기자 | natimes@naver.com | 입력 2019-10-13 10:41:2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사진/ 오!라면>

 

오뚜기(대표 이강훈)가 9월 초 선보인 신제품 ‘오!라면’이 고객들로부터 인기를 끌면서 출시 20일 만에 500만 개 판매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신제품 ‘오!라면’은 가격 대비 가치가 높은 이른바 ‘가성비 제품’으로 출시 이후 고객들로부터 호평과 함께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 제품은 가장 기본적인 라면의 맛을 누구나 즐길 수 있도록 쫄깃한 면발과 진한 국물로 라면의 본질을 추구한 제품이다. 특히 파·계란·김치·고추 등 라면의 단골 부재료와 더욱 잘 어울리도록 개발한 국물 맛이 특징이다. 

 

출시 이후 온·오프라인 시식 행사를 통해 ‘면발이 정말 좋다, 쫄깃하고 국물과 잘 어울린다’, ‘착한 가격에 맛도 좋은 가성비 갑 라면’,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할 라면’ 등의 높은 소비자 반응으로 앞으로 판매가 더욱 기대되는 제품이다. 

 

오뚜기 관계자는 “라면의 본질을 추구한 ‘오!라면’이 출시 20일 만에 누적판매량 500만 개를 돌파했다”며 “최상의 맛과 가성비로 더욱 큰 인기를 모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natimes@naver.com

 

[저작권자ⓒ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